16,000

행운과 불운에 대처하는 법

[2020년 6월 추천도서]
출판사: 유유

예기치 못한 희로애락으로 가득 찬 생로병사의 삶을 살아가는 인간에게 인생을 쥐락펴락하는 운명이란 무엇인가, 무엇이 행운이고 무엇이 불운인가, 어떻게 이 모든 것에 대처해야 하는가를 알려 주는 근본적 의미의 처세서.

Compare
카테고리:
Share

Meet The Author

" Francesco Petrarca(1304-1374) 르네상스 최초의 인문주의자. 이탈리아의 시인으로 ‘현대 서정시의 아버지’, ‘휴머니즘의 아버지’로도 불린다. 독실한 가톨릭 신자였지만 고대를 문화절정기로, 중세를 인간의 창조 정신이 누락된 암흑시기로 구분하여 고전학문의 부흥을 꾀하고자 했다. 고대 로마 문학에 대한 도서를 수집해 편집하고 번역했으며 로마 문학을 시대에 맞게 계승해 다양한 라틴어 걸작을 내놓았다. 1340년 로마와 파리에서 계관시인으로 추대받았고, 1345년 로마 철학자 키케로의 서한문을 발견한 뒤 키케로체體의 편지를 쓰고 한데 묶어 유럽에 ‘편지 열풍’을 일으켰다. 대표작은 『칸초니에레』Canzoniere로, 이 시집을 통해 소네트 양식을 완성했으며 릴케, 밀턴, 셰익스피어 등이 모두 그의 시의 영향을 받았다. "

14세기 이탈리아의 시인이자 르네상스의 문을 연 인문주의자로 칭송받는 페트라르카의 대표작. ‘행운과 불운에 대처하는 법’을 이성과 정념 간의 대화로 재미있게 풀었다. 예기치 못한 희로애락으로 가득 찬 생로병사의 삶을 살아가는 인간에게 인생을 쥐락펴락하는 운명이란 무엇인가, 무엇이 행운이고 무엇이 불운인가, 어떻게 이 모든 것에 대처해야 하는가를 알려 주는 근본적 의미의 처세서.

상품평

아직 상품평이 없습니다.

“행운과 불운에 대처하는 법”의 첫 상품평을 남겨주세요